Mint + 로봇 청소기...간만의 장난감 지름..



카펫에서 살때는 그 안 보이는 먼지가 두렵지만..

청소를 안해도 보이지 않으니 그만이었는데..

하드우드에선.. 게다가 어두운 갈색의 바닥에선 왠지 더 잘 보이는 먼지들..

매주 한번씩 청소하고 나면 몸이 다 피곤해서.. 도우미를 하나 샀다.

룸바를 살까 해서 들여다 보는 도중 발견한것..

일단 우리 커뮤니티에서 다들 칭찬하는 녀석이여서..

오랜만에 지름 완료..
TRACKBACK : 0 Comment 2
prev 1 2 3 4 5 6 ··· 33 next